산소화 용매 시장: 2035년 글로벌 수요 분석 및 기회 전망

Research Nester는 유형별, 소스별, 애플리케이션별 및 지역별 시장 세분화 측면에서 산소화 용제 시장에 대한 자세한 개요를 제공하는 "산소화 용제 시장: 글로벌 수요 분석 및 기회 전망 2035"라는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또한 심층 분석을 위해 보고서에는 산업 성장 동인, 제한 사항, 공급 및 수요 위험, 시장 매력, BPS 분석 및 Porter의 5가지 힘 모델이 포함됩니다.
이 보고서의 무료 샘플 사본을 요청하세요 @
산소화 용제는 주로 화학 물질의 증류 성분을 사용하여 생산됩니다. 그들은 본질적으로 산소를 분자로 하는 유기물입니다. 알코올, 글리콜, 케톤, 에스테르, 글리콜 에테르 등 여러 종류의 산소화 용매가 시중에서 판매됩니다. 이러한 산소화 용매는 소비자가 매일 사용하는 많은 제품의 효율성에 매우 중요합니다.
산소화 용매 시장은 예측 기간(예: 2023-2035년) 동안 주목할만한 CAGR을 관찰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시장은 유형, 소스, 애플리케이션 및 지역별로 분류됩니다. 제품 소스 중 기존 부문은 선진국에 비해 환경 관련 법률이 낮고 구매력이 낮은 저개발국의 시장 수요로 인해 주요 점유율을 차지했습니다. 이들 국가는 산소화 용매에 대한 막대한 수요를 요구하는 급속한 산업화를 목격하고 있습니다. 반면, 바이오&그린 부문은 비친환경 제품의 부정적인 결과를 잘 인식하고 있고, 법률이 엄격하며, 국가가 강하다는 점에서 선진국에서 엄청난 성장 기회를 목격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여유가 충분합니다.
"최종 보고서에서는 코로나19가 이 산업에 미치는 영향 분석을 다룰 것입니다."
지역적으로 산소 함유 용매 시장은 북미, 유럽, 아시아 태평양, 라틴 아메리카, 중동 및 아프리카 지역을 포함한 5개 주요 지역으로 분류됩니다.
맞춤요청@
북미와 유럽 시장은 예측 기간 동안 글로벌 시장에서 상당한 수익 점유율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러한 성장은 화장품 산업의 수요 증가, 해당 지역에 거주하는 주요 기업, 산소화 용제의 글로벌 시장을 지원하는 다양한 인수합병 사업에 기인합니다.
인도, 인도네시아, 일본, 중국과 같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개발도상국은 건설 산업에서 상당한 성장 기회, 기술 발전 증가, 선두 시장 플레이어의 확산, 경제적 번영 증가 및 엄격한 정부 정책을 목격할 것으로 추정됩니다. . 건설, 자동차, 제약 산업에 대한 투자 증가로 인해 이들 부문에서 산소화 용매에 대한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산소화 용매에 대한 선호가 예측 기간 동안 전체 시장 성장을 촉진할 것입니다.
전 세계적으로 급속도로 증가하는 건설 및 재건축 활동으로 인해 페인트 및 코팅 제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제약, 농업, 화장품 등 기타 중요한 최종 사용 산업에서 산소 함유 용제 사용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VOC 배출과 관련된 엄격한 정부 프로토콜은 글로벌 산소화 용매 시장의 성장을 방해할 수 있는 주요 제약 사항입니다.
이 보고서는 또한 BASF SE(ETR: BAS), Arkema Group(EPA: AKE), Banner Chemicals Limited, Dow, Exxon Mobil Corporation( NYSE: XOM), Royal Dutch Shell plc(AMS: RDSA), LyondellBasell Industries Holdings B.V., Eastman Chemical Company(NYSE: EMN), Petroliam Nasional Berhad(PETRONAS). 프로파일링에는 비즈니스 개요, 제품 및 서비스, 주요 재무 정보, 최신 뉴스 및 개발을 포함하는 회사의 주요 정보가 포함됩니다. 전체적으로, 보고서는 업계 컨설턴트, 장비 제조업체, 확장 기회를 찾고 있는 기존 플레이어, 가능성을 찾고 있는 새로운 플레이어 및 기타 이해관계자가 진행 중인 시장 중심 전략을 조정하는 데 도움이 되는 산소화 용매 시장에 대한 자세한 개요를 설명합니다. 그리고 앞으로 예상되는 트렌드.
다음 주소에서 자세한 보고서를 확인하세요.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Close
Close